사회
건설포커스
울산광역시, '이예로' 12년 만에 완전 개통
울산이 바뀐다.
기사입력: 2022/09/13 [10:58]  최종편집: ⓒ TOP시사뉴스
울산광역시보도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
울산광역시, '이예로' 12년 만에 완전 개통

▲     © 12년만에 개통된 이예로



대도시권 교통혼잡도로 개선사업의 일환으로 지난 2010년 착공한 '이예로'(옥동 ~ 농소) 전 구간이 12년 만에 완전히 개통된다.

울산시는 김두겸 시장이 이달 13일 오전 10시 '옥동~농소1 도로개설공사' 현장을 찾아, 오는 9월 말 전 구간 개통에 대비해 사전 점검을 시행한다고 밝혔다.

김 시장은 마무리 공사에 힘쓰고 있는 현장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'중대재해 처벌 등에 관한 법률' 시행과 관련, 근로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현장관리에 철저를 기해 줄 것을 당부한다.

옥동~농소(이예로) 도로개설사업은 남구 옥동 남부순환도로 ~ 북구 농소동 오토밸리로 연장 16.9㎞, 4차선 규모로 총사업비 4,814억 원이 투입돼 1·2구간으로 구분, 지난 2010년 6월 착공, 오는 2022년 10월 준공된다.

2구간은 중구 성안교차로~ 북구 오토밸리로 연장 8.9㎞로 지난 2010년 6월 착공 2017년 9월 준공 개통됐다.

1구간은 남구 남부순환도로~중구 성안교차로 연장 8.0㎞로 지난 2013년 1월 착공, 오는 9월 29일 준공 개통을 앞두고 있다.

옥동~농소 1구간 도로는 성안동에서 태화동을 거쳐 남부순환도로로 연결된다.

지난 2019년 6월 중구 성안동(성안교차로)에서 중구 태화동(북부순환로)까지 4㎞ 구간이 우선 개통됐다.

이어 지난 2021년 9월 중구 태화동(북부순환로)에서 남구 옥동(문수로)까지 3㎞ 구간을 양방향 2차로를, 2022년 7월에는 양방향 4차로를 개통했다.

이번에 잔여 구간인 문수로에서 남부순환로 1㎞ 구간이 오는 9월 29일 개통식 후 다음날 오전 개통된다.

한편 이날 김 시장은 내년 10월 개통 예정인 국도7호선 청량-옥동 공사 진행 상황도 점검하고 도로망 정비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할 예정이다.

(편집자주 : 이 보도자료는 연합뉴스 기사가 아니며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연합뉴스가 원문 그대로 서비스하는 것입니다. 연합뉴스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주지해 주시기 바랍니다)
(끝)

출처 : 울산광역시청 보도자료

ⓒ TOP시사뉴스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