정치
오물풍선 살포 '위협적이다' 60%, '위협적이지 않다', 36%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 '잘한 일' 55%, '잘못한 일' 32%, 동해 석유 가스 발표 "신뢰 안해" 60%
더운 날씨 만큼이나 정치이슈가 늘어가고 있다
기사입력: 2024/06/14 [14:01]  최종편집: ⓒ TOP시사뉴스
김시몬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
 

 

한국갤럽이 지난 11~13일 전국 만 18세 이상 1천명에게 조사한 결과,북한의 대남 오물풍선에 대해선 '위협적이다' 60%, '위협적이지 않다' 36%로 나타났다. 4%는 의견을 유보했다.


오물풍선에 맞선 정부의 대북 확성기 방송 재개에 대해선 55%가 '잘한 일', 32%는 '잘못한 일'이라고 평가했으며 12%는 의견을 유보했다.

정부의 내년 의대생 증원에 대해선 '잘된 일' 66%, '잘못된 일' 25%로 조사됐다. 9%는 의견을 유보했다.

집단휴진 선언 등 의정갈등 악화에 대해선 48%는 '의사들 책임이 더 크다'고 봤고, 38%는 '정부 책임이 더 크다'고 봤다. 14%는 의견을 유보했다.

윤 대통령의 영일만 가스-석유 매장 가능성 발표에 대해선 '신뢰한다'는 28%에 그쳤고, '신뢰하지 않는다' 60%로 나타났다. 12%는 의견을 유보했다.

이번 조사는 휴대전화 가상번호 무작위 추출, 전화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실시됐으며, 표본오차는 95% 신뢰수준에 ±3.1%포인트, 응답률은 11.0%였다.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의 홈페이지 참조.


원본 기사 보기:미디어저널
ⓒ TOP시사뉴스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